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탁현민, '대통령 하야' 전광훈 비판 "그들의 시대는 어떤 시대인가"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 [연합뉴스]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 [연합뉴스]

탁현민 대통령행사기획 자문위원은 10일 문재인 대통령의 하야를 주장하는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목사의 발언을 우회적으로 비판했다.  
 
탁 위원은 1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고 신영복 교수의 글을 인용, "한국기독교총연합회와 전 목사의 삶에 들어와 있는 시대는 어떤 시대인가"라고 물었다.
 
그는 "한 사람의 인생을 돌이켜 봤을 때 그 사람의 인생에 그 사람의 시대가 얼마만큼 들어와 있는지를 보면 그의 인생이 어떠했는지 알 수 있다"며 "훌륭한 삶일 수록 그 시대가 많이 들어와 있기 마련"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한기총과 전 목사의 삶에 들어와 있는 그들의 시대는 어떤 시대이고 얼마만큼 들어와있는 걸까"라며 "생각해 보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페이스북 캡처]

[페이스북 캡처]

앞서 한기총과 전광훈 대표회장은 지난 5일과 8일 문재인 대통령 하야를 주장하는 시국선언문 및 성명을 발표하고 "문재인 정권은 그들이 추구하는 주체사상을 종교적 신념의 경지로 만들어 청와대를 점령하고 검찰, 경찰, 기무사, 국정원, 군대, 법원, 언론, 심지어 우파시민단체까지 완전히 점령하여 그들의 목적지를 향해 달려가고 있다"고 주장했다.
 
전 대표회장은 지난 8일 문 대통령이 하야할 때까지 청와대 앞에 캠프를 치고 1일 릴레이 단식 기도회를 진행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또한 9일 한기총은 블로그에 '반 민주주의 언론에 대한 한기총 성명서'를 발표하고 "대한민국 언론은 주사파 정부의 선전, 선동전략에 이용당하고 있다"며 '대통령 하야'를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리겠다고 밝혔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