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직격인터뷰]김남주 "실종신고는 해프닝, ♥김승우와 잘살고 있어요"


배우 김승우·김남주 부부의 실종신고와 불화설은 단순 해프닝으로 밝혀졌다.

7일 한 매체는 김승우가 지난달 30일 김남주를 실종신고했고 김남주가 서울의 한 호텔에서 발견됐다고 보도하며 두 사람의 불화설을 제기했다.

두 배우가 소속된 더퀸AMC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와의 통화에서 "그날 김남주 씨가 친한 지인에게 축하할 일이 있어 한 호텔에 모였다. 그런데 휴대전화 배터리가 없어서 꺼졌고, 당일 술자리를 가진 김승우가 아내와 연락이 닿지 않자 불안한 마음에 경찰에 신고를 한 것"이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김남주는 이와 관련, "우리 잘 살고 있어요. 걱정하지 마세요"라며 불화설을 일축했다. 특히 "저는 남편 없이 못 산다"며 굳건한 애정을 드러냈다. 소속사 관계자는 "불화설은 말도 안 된다"며 "그냥 웃고 넘어가는 해프닝일 뿐이었다"고 덧붙였다.

김승우와 김남주는 지난 2005년 결혼했다. 인터뷰와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서 서로를 향한 변하지 않는 애정을 드러냈다. 슬하에 딸 라희 양과 아들 찬희 군이 있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