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강수량 100㎜' 동해안 큰 비…선박끼리 충돌 사고도


[앵커]

어제(6일) 남해안에 이어서 오늘은 동해안에 큰 비가 내렸습니다. 바다에서는 배끼리 부딪히는 사고가 나고 육지에서도 도로가 망가지는 등 크고 작은 비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조승현 기자입니다.

[기자]

캄캄한 바다 위를 어선이 떠다닙니다.

망가진 배를 끌고 가기 위해 줄 달린 총을 쏩니다.

어젯밤 11시쯤 경남 통영시 욕지도 앞바다에서 4400t급 여객선과 240t급 운반선이 부딪쳤습니다.

하루 동안 100mm가 넘는 비가 내리는 가운데 일어난 사고였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어제 밤 남해안에서는 주택에 물이 차고 도로가 망가지는 등 비 피해가 많았습니다.

오늘 낮에는 비가 동해안에 집중됐습니다.

설악산에는 오늘 하루에만 160mm가 쏟아졌습니다.

강원과 경북 동해안 대부분 지역의 강수량이 100mm에 육박했습니다.

오늘 단오를 맞아 강릉에서는 단오제가 열렸는데 씨름 등 야외행사는 비 때문에 연기됐습니다.

강릉시 송정동의 도로에는 폭 5m, 깊이 3m 싱크홀이 생겨 빗속 복구 작업이 이뤄지기도 했습니다.

그래도 예상보다 동풍이 약하게 불어 비구름이 더 강하게 발달하지는 않았습니다.

걱정했던 피해는 크지 않았고 대신 바싹 말라 있던 대지가 흠뻑 젖었습니다.

[정갑손/강원 강릉시 옥계면 : 일주일 동안 이 비가 안 왔으면 밭작물은 거의 포기했어요.]

비구름대는 모두 동해상으로 빠져나갔습니다.

내일은 구름만 가끔 낄 뿐 미세먼지도 없어 쾌청하겠습니다.

9일 오후 서울 등 중부지방과 전북에는 또 1차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화면제공 : 통영해경)

JTBC 핫클릭

밤사이 곳곳 강한 돌풍·천둥번개…영동 지역 호우특보 부산, 강풍 대비 분주…해운대 고층건물 '유리창' 주의보 수도권·중부지방, 강풍 동반 '집중호우'…최고 80㎜ 비 제주·남부지방 집중호우…하늘길 막히고 곳곳 침수피해 부산·경남 흔든 '태풍급 강풍'…선박 뒤집혀 선원 2명 실종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