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황금종려상 정당했다" '기생충', 호평 속 프랑스 개봉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프랑스 개봉과 동시에, 언론의 뜨거운 반응을 얻어냈다. 

개봉 전부터 전세계 192개국에 판매되며, 역대 한국영화 최다 판매 기록을 경신한 '기생충'은 5일 프랑스에서 먼저 개봉해 해외 관객들에게 선을 보였다. 

프랑스의 영화, TV 등 영상 작품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는 프랑스 미디어 전문 포탈사이트 알로시네 사이트에서 평점 5점 만점 중 4.8점을 얻으며 뜨거운 호평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는 프랑스 주요 언론들이 매긴 벌점을 평균으로 낸 수치로, 높은 점수를 기록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영화를 관람한 주요 프랑스 매체들은 “익살과 강렬함, 그리고 웅장함이 정교하게 하나로 이어진 이야기. 피할 수 없는 황금종려상”(Première), “그의 손에 돌아간 황금종려상은 정당했다”(Les Fiches du Cinéma), “'기생충'은 모든 이의 기대를 훌쩍 뛰어넘은 대작이다”(Le Nouvel Observateur), “'기생충'은 코드를 따라가는 동시에 매번 재발견을 통한 기발한 재능을 보여주는 감독의 힘을 다시 한번 입증한 영화”(Le Figaro), “봉준호 감독은 '기생충'을 통해 자신만의 쾌거를 이룩해냈다. 명확하면서도 동시에 복잡하고 수수께끼 같은 영화”(Les Inrockuptibles), “봉준호 감독의 영화 속에는 현재 한국영화가 보여줄 수 있는 최고의 면모가 담겨있기 때문일 것이다”(LCI), “대형 오페라의 웅장한 스케일을 영화적 구성으로 정교하게 옮겨 놓은 한국감독의 선택. '기생충'은 유쾌한 동시에 어둡고 수준 높은 정치 풍자극이다”(L'Humanité), “극도로 냉철한 영화 내적인 힘이나, 한결같이 이어지는 기발한 연출 같은 외적인 힘이 조화를 이룬 대단한 영화”(Marianne), “정교한 손길로 모든 게 극과 극인 두 가족의 대립관계를 그려낸다. 유쾌하고 대중적인 감성을 담아낸 황금종려상 수상작”(Télérama), “한국사회에 대한 감독의 시선을 고스란히 담아낸 숨 막히는 스릴러. 기발한 발상이 돋보인다”(aVoir-aLire.com), “사회 풍자와 비르투오소적인 아찔한 연출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기생충'은 모든 이들의 기대를 넘어서는 작품이다”(Bande à part), “무시무시한 봉준호 감독의 영화가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것은 제7예술인 영화계뿐만 아니라, 칸에게도 경사가 아닐 수 없다”(Ecran Large) 등이라고 전했다. 

언제나 통념을 깨는 동시에 허를 찌르는 상상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던 봉준호 감독의 새로운 가족희비극 '기생충'. 전원백수인 기택(송강호)네 장남 기우(최우식)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이선균)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를 그렸다.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