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해투4' 김승혜 "서강준보다 조세호가 더 좋아…함께 식사하고파"


'해피투게더4' 개그우먼 김승혜가 서강준보다 조세호가 좋다고 고백한다. 

6일 방송될 KBS 2TV '해피투게더4'는 '개콘투게더'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개콘의 어벤저스 정종철, 이승윤, 김준현, 김원효, 오나미, 김승혜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김승혜는 "평소 조세호가 이상형이다"라고 밝힌 것. 이에 유재석은 "녹화 중에 조세호를 이상형으로 꼽고 녹화 끝나자마자 달려 나가신 분이 한둘이 아니다"라며 웃음을 안긴다. 하지만 김승혜는 "녹화 끝나고 조세호와 식사를 하고 싶다"고 굳건한 마음을 드러낸다.

이에 더해 김승혜는 "서강준보다 조세호가 더 좋다"고 외치는가 하면 조세호의 매력으로 귀여움을 꼽는다. 김승혜의 직진 대시에 급기야 조세호의 볼이 빨갛게 물들인다. 이처럼 김승혜의 일방적인 핑크빛 기류에 조세호가 어떻게 화답했을지 관심이 쏠린다.

그런가 하면 김승혜는 ""연예가중계'의 리포터로 활동 중"이라며 강하늘, 차은우, 마동석, 이동휘 등 톱스타들과의 일화를 공개한다. 그는 "강하늘과 차은우가 나를 좋아하는 것 같다고 착각 한 적이 있다"고 밝혀 호기심을 자극한다. 나아가 김승혜가 느낀 호감 시그널에 현장에서는 갑론을박이 펼쳐진다. 

'해피투게더4'는 오늘(6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