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정은, 군인가족과 사진 찍으며 3일 연속 공개 활동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전날 제2기 제7차 군인가족예술소조경연에서 당선된 군부대들의 군인가족예술조조경연을 관람했다고 조선중앙TV가 3일 보도했다. 사진은 중앙TV가 공개한 것으로, 김 위원장이 부인 이설주 여사와 공연을 관람하며 대화를 나누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전날 제2기 제7차 군인가족예술소조경연에서 당선된 군부대들의 군인가족예술조조경연을 관람했다고 조선중앙TV가 3일 보도했다. 사진은 중앙TV가 공개한 것으로, 김 위원장이 부인 이설주 여사와 공연을 관람하며 대화를 나누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4일 군 예술공연에 참여한 군인가족들과 기념사진을 찍으며 사흘 연속으로 공개활동을 이어갔다.
 
조선중앙통신은 5일 “김정은 동지께서 6월 4일 인민무력성에서 조선인민군 제2기 제7차 군인가족예술소조경연에서 당선된 군부대들의 군인가족예술소조원들을 만나시고 그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으셨다”고 전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 2일 고위 간부들과 함께 이들의 공연을 관람했다.
 
중앙통신은 김정은 위원장이 “고결한 인생관과 높은 문화적 소양을 지니고 초소와 일터마다 혁명적인 문화를 창조하며 아름다운 삶을 수놓아가고 있는 군인가족예술소조원들에게 뜨거운 동지적 인사를 보냈다”고 밝혔다.
 
이어 김 위원장은 “군인가족예술 소조원들이 앞으로도 군인들을 위한 사랑과 헌신으로 조국의 방선초소들을 금성철벽으로 다지고, 당정책과 시대정신이 맥박치는 진군가로 온 사회에 혁명적인 투쟁기풍, 약동하는 생활에 숨결을 더해준 자랑스러운 전통을 계속 빛내어 가리라”며 기대와 확신을 표명했다고 중앙통신은 전했다.
 
이날 기념사진 촬영에는 김수길 군 총정치국장, 리영길 군 총참모장, 노광철 인민무력상 등 군 지도부가 함께했다.
 
김 위원장은 최근 들어 공개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은 지난 1일 김 위원장이 자강도 일대 공장 현지지도했다고 보도했고, 2일에는 평남기계종합공장을 현지 지도했다고 전했다. 3일과 4일에는 김 위원장의 군인 가족 공연 관람, 집단체조 관람 소식이 전해졌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