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BTS 열풍 잇는 NCT 127

지난달 나온 새 앨범으로 해외에서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는 NCT 127. [연합뉴스]

지난달 나온 새 앨범으로 해외에서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는 NCT 127. [연합뉴스]

보이그룹 NCT 127이 빌보드에서 한국 가수 역대 두 번째 기록을 세웠다. 미국 빌보드는 3일(현지시간) 지난달 발매된 미니앨범 ‘NCT #127 위 아 슈퍼휴먼(WE ARE SUPERHUMAN)’이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1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5월 정규 3집을 시작으로 세 차례 빌보드 정상을 차지한 방탄소년단(BTS)을 잇는 기록이다.
 

새 앨범 ‘빌보드 200’ 11위

NCT 127의 가파른 성장세도 눈에 띈다. 지난해 10월 나온 정규 1집 ‘NCT #127 레귤러-일레귤러(Regular-Irregular)’로 ‘빌보드 200’에 86위로 처음 진입한 이후 8개월 만에 75계단 상승한 것. NCT 127은 2016년 멤버 수 제한이 없는 확장형 아이돌 그룹으로 데뷔한 NCT의 서울 유닛이다. 서울의 경도 127˚에서 이름을 따왔다.
 
지난달 11개 도시에서 첫 북미 투어를 마친 이들은 2일 아이하트라디오 주관 콘서트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현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민경원 기자 story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