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양손으로 맥도날드 여성 종업원 뺨 때린 30대 입건

오른쪽 사진은 맥도날드 불고기 버거 세트 [중앙포토]

오른쪽 사진은 맥도날드 불고기 버거 세트 [중앙포토]

패스트푸드점인 맥도날드 매장에서 여성 종업원을 폭행한 30대 여성이 경찰에 입건됐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3일 폭행 혐의로 여성 A씨를 체포했다.  
 
A씨는 지난 2일 오전 3시 25분쯤 부산의 한 맥도날드 매장에서 "내가 2층에 있는데 왜 부르지 않았냐"며 일하고 있는 여성 종업원을 수차례 밀치고 뺨을 7∼8차례 때리는 등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서 A씨는 "기분이 나빠서 때렸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폭행 경위를 조사한 뒤 신병을 처리할 예정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