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엄태구X전여빈, 박훈정 감독 '낙원의 밤' 출연 확정[공식]


배우 엄태구와 전여빈이 박훈정 감독의 신작 '낙원의 밤'에 출연한다. 

3일 엄태구의 소속사 프레인TPC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에 "'낙원의 밤' 출연을 확정했다. 크랭크인 날짜는 미정"이라고 전했다. 전여빈의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관계자 역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낙원의 밤'은 남대문에서 활동하던 깡패에게 벌어지는 일을 그리는 느와르 영화로 알려졌다. '신세계'와 '마녀'의 박훈정 감독이 보여줄 새로운 느와르 영화로 관심을 모은다. 

엄태구는 '밀정' 등에 출연하며 대체불가한 존재감을 굳힌 배우. 전여빈은 '죄 많은 소녀'로 주목받은 신예다. 두 배우와 박훈정 감독의 만남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