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보령서 침몰 위기 몰린 어선…주변 선박 도움으로 전원구조

침수 어선에서 배수 작업 중인 해경 관계자. [연합뉴스]

침수 어선에서 배수 작업 중인 해경 관계자. [연합뉴스]

 
2일 오전 10시 충남 보령시 황도 인근 해상을 운항 중이던 어선이 침수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보령 해경 등에 따르면 ‘기관실에 물이 차고 있다’는 신고를 받은 해경은 경비정과 구조대를 급파해 승선원 14명을 모두 구조했다.
 
또 배수펌프를 이용해 기관실 내 바닷물을 빼낸 뒤 어선을 오천항으로 예인했다.
 
해경 관계자는 “침수가 상당히 진행돼 자칫 위험할 뻔한 상황이었다”면서 “신속한 신고와 주변 선박 도움으로 큰 인명피해는 없었다”고 전했다.
 
해경은 선장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박광수 기자 park.kwagn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