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홍카레오’ D-1…유시민·홍준표, 유튜브서 ‘금기없는 자유토론’ 벌인다

[사진 유튜브 ‘TV홍카콜라’ 영상 캡처]

[사진 유튜브 ‘TV홍카콜라’ 영상 캡처]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3일 유튜브 ‘홍카레오’(TV홍카콜라+알릴레오)에서 공개 토론을 벌인다. 이번 방송은 유 이사장 측이 홍 전 대표에 제안해 성사됐다.  
 
방송은 3일 오후 10시 유 이사장의 ‘알릴레오’와 홍 전 대표의 ‘TV홍카콜라’ 채널에서 동시에 공개된다.  
 
다만 생방송이 아닌 녹화방송으로, 녹화는 당일 오전 서울 강남의 스튜디오에서 진행된다. 토론은 별도의 원고 없이 자유로운 형식으로 진행된다. 진행은 변상욱 국민대 초빙교수가 맡는다.  
 
이번 토론은 차기 유력 대권 주자이자, 진보와 보수진영의 대표 논객이 맞붙는 자리인 만큼 대내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두 사람은 문재인 정부의 경제 또는 대북 정책 등을 두고 격론을 벌일 전망이다.  
 
[사진 유튜브 ‘유시민의 알릴레오’ 영상 캡처]

[사진 유튜브 ‘유시민의 알릴레오’ 영상 캡처]

 
앞서 지난달 30일 유 이사장은 유튜브 채널인 ‘유시민과 댓글읽기’에서 “(홍 전 대표를) 궁금해서 만난다. 물어보고 싶은 것이 많다”며 “홍 전 대표를 디스할 생각은 없고, 아무 준비 없이 나간다. 홍 전 대표가 ‘제대로 대화를 할 수 있는 분’이라는 것을 입증해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홍 전 대표도 지난달 28일 유튜브에서 “유 전 이사장이 한국 사회 전체를 대중의 분노심만 자극하는 재능이 있다”며 “재미있는 공방전이 될 것으로 저는 생각한다. 한번 해봅시다”라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