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스달연대기' 황희, 제대로 눈도장 찍은 기대주


황희가 제대로 눈도장을 찍었다.

신인 배우 황희가 1일 첫 방송된 tvN 토일극 아스달 연대기’에서 눈에 띄는 존재감으로 새로운 다크호스의 등장을 알렸다.

황희가 맡은 무광은 장동건(타곤)이 이끄는 대칸부대 전사이자 박해준(무백)의 동생이다. 잔인하고 더러운 일을 하는데 도덕적인 갈등이 없으며 장동건의 명이라면 뭐든 감정 없이 행하는, ‘아스달 연대기’에서 가장 잔혹한 캐릭터다.

황희는 그에 걸맞은 비주얼과 카리스마로 1회 오프닝을 장식하며 강한 인상을 남겼다. 뇌안탈인 유태오(라가즈)를 만나 공포에 떠는 표정부터, 화살에 맞아 고통스러운 상황에서도 뇌안탈을 잡지 못해 분노에 떠는 모습으로 짧은 등장에도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으며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1부 종영 후, ‘지도, 뇌안탈, 이그트’에 대해 설명하는 쿠키 영상의 내레이션을 맡아 아스달의 지도와 뇌안탈 종족의 특성, 이그트의 존재를 알기 쉽게 전달하는 역할까지 담당해 눈길을 모았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