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1번가, 신세계아울렛 단독 할인 프로모션


11번가는 신세계사이먼 프리미엄 아울렛과 손잡고 6월 1일부터 9일까지 단독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프리미엄 아울렛 상품을 할인 판매하는 것은 오픈마켓과 소셜커머스 업체 중 11번가가 처음이다.  

1~2일에는 신세계사이먼 프리미엄 아울렛이 진행하는 상반기 최대 규모의 쇼핑 축제인 ‘수퍼세일’에 맞춰 11번가에서도 동시 세일을 연다.

오프라인 아울렛 매장의 상품 가격에 최대 추가 20% 할인 판매한다. 이어 3~9일에는 11번가에서만 구입할 수 있는 신세계사이먼 프리미엄 아울렛의 상품들을 최대 80% 할인된 가격에 내놓는다.
 
발렌시아가, 구찌, 지방시, 페라가모, DKNY, 엠포리오 아르마니, 쿠론, 볼빅, CK, 갭, 아디다스골프, 언더아머, LAP, 플라스틱아일랜드, 헹켈 등 하이엔드 패션브랜드부터 리빙 브랜드까지 다양하게 참여한다.
  
지방시의 로고 스웨트셔츠는 정가 대비 66% 할인한 18만원, 구찌의 레인부츠는 60% 저렴한 25만원, 엠포리오아르마니의 시계는 44% 할인한 77만6000원, 언더아머 레깅스는 34% 할인한 2만9000원, 그리고 갭의 반팔 티셔츠는 51% 할인한 1만5000원에 판매한다.
 
11번가에서는 신용카드(KB국민, 신한, 현대)로 구매 시 최대 22개월 무이자할부, 11페이포인트 최대 2% 적립(최대 1만 포인트)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11번가 관계자는 "국내 최고의 프리미엄 아울렛과의 프로모션으로 11번가 고객들에게 믿을 수 있는 프리미엄 상품들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면서 “오프라인 아울렛 매장과의 시너지를 통해 11번가에서 차별화된 쇼핑경험을 제공하도록 신세계사이먼 프리미엄 아울렛과 고객혜택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