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현아, 대학 축제 무대서 '꽈당'…"검사 결과 모두 정상, 튼튼해요!"


현아가 대학 축제에서 공연 중 크게 넘어졌다. 현아는 "모두 정상"이라고 검사 결과를 공유하며 팬들을 안심시켰다.

가수 현아는 30일 청주대학교 공연 중 '빨개요'를 부르다 무대에서 넘어졌다. 백업 댄서들이 걱정스레 다가왔지만, 넘어진 와중에도 노래를 이어갔다.

현아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응급실에서 머리 CT 촬영 정상 손목 엑스레이 정상 모두 정상이래요"라고 전하며 "걱정 마요. 제가 엄청 튼튼해요"라고 소식을 전했다. 대신 오른쪽 눈썹과 광대 등 얼굴에 멍이 든 모습이었다. 현아는 팬들이 걱정하자 "미안해 걱정하지 마"라며 직접 안심시켰다.

다른 영상에서는 처방받은 약을 공개하고 "조금 화려하게 마지막 행사를 장식했다"며 "3일 동안 약 먹으면 괜찮다고 하니까 다들 걱정하지 말고. 걱정 끼쳐서 미안합니다"라고 인사했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