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상생 경영] ‘일곱 개의 대죄’‘BTS월드’ 6월 출시

넷마블
넷마블이 6월 4일 한국과 일본에서 출시하는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 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원작의 느낌을 살린 수집형 RPG로, 사전등록에 550만 명 이상 참여했다. [사진 넷마블]

넷마블이 6월 4일 한국과 일본에서 출시하는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 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원작의 느낌을 살린 수집형 RPG로, 사전등록에 550만 명 이상 참여했다. [사진 넷마블]

넷마블이 상반기 출시 라인업을 확정 지으면서 본격적인 신작 행보에 들어갔다.
 
넷마블의 올해 첫 출시작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이하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가 흥행에 성공하고 대형 IP를 활용해 만든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와 ‘BTS월드’가 출격을 알리며 흥행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출시작들이 모두 다른 장르인 만큼 넷마블이 흥행뿐만 아니라 장르 다각화까지 성공할지 관심이 쏠린다.
 
넷마블은 지난 9일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를 출시하면서 모바일 게임 시장에 돌풍을 일으켰다. 출시 4일 만에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 매출 톱5에 올랐고 이후 애플 앱스토어 매출 1위, 구글 플레이 매출 2위까지 기록하면서 상승세를 이어갔다. 특히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크게 주목받지 못하던 액션 RPG장르로 매출 최상위권을 기록해 의미를 더했다.
 
여세를 몰아 넷마블은 6월 4일 한국과 일본에서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를 출시한다. 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일곱 개의 대죄’를 기반으로 원작의 느낌을 살린 수집형 RPG다. 한·일 사전등록에 550만 명 이상 참여하면서 흥행 기대감이 높다.
 
테이크원컴퍼니가 개발 중인 BTS월드도 큰 관심을 얻고 있다. 글로벌 아이돌 그룹인 방탄소년단을 활용해 만드는 스토리텔링형 육성 모바일 게임으로 6월 말 출시한다. 시네마틱 영상과 화보 등 다양한 독점 콘텐트를 선보인다.
 
 
중앙일보디자인=김재학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