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상생 경영] 초고강도 경량차체 실현 위한 ‘H-SOLUTION’ 론칭

현대제철
현대제철은 올해 자동차 전문 브랜드 ‘H-SOLUTION’을 선보였다. 사진은 이를 적용한 미래지향적 콘셉트카 ‘H-SOLUTION EV’. 2019 상하이모터쇼에서 공개했다. [사진 현대제철]

현대제철은 올해 자동차 전문 브랜드 ‘H-SOLUTION’을 선보였다. 사진은 이를 적용한 미래지향적 콘셉트카 ‘H-SOLUTION EV’. 2019 상하이모터쇼에서 공개했다. [사진 현대제철]

현대제철은 특화한 철강 브랜드를 앞세워 신시장을 개척하며 철강산업의 패러다임 변화를 선도하고 있다. 지난 2017년에 내진용 철강재 브랜드 ‘H CORE’를 출시한 데 이어 올해는 자동차 전문 브랜드 ‘H-SOLUTION’을 론칭했다.
 
‘H-SOLUTION’은 고장력강·핫스탬핑 등 자동차용 소재 단위에서부터 성능과 원가, 품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물성·성형·용접·방청·도장·부품화를 아우르는 서비스를 의미하는 브랜드다.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초고강도 경량차체를 실현하겠다는 현대제철의 의지를 담았다.
 
지난 16일에는 중국 상하이 국가회전중심(NECC)에서 열린 2019 상하이모터쇼에서 ‘H-SOLUTION’을 적용한 미래지향적 콘셉트카 ‘H-SOLUTION EV’를 공개했다.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전기차 시장에 대응하고 미래 자동차 소재에 대한 현대제철의 기술력을 소개하기 위해 개발했다. 주요 차량 충돌 법규를 만족하며 동급 EV 차체 대비 9%의 경량화를 달성했다.
 
내진용 전문 철강재 ‘H CORE’는 지진의 충격을 흡수해 지각의 흔들림에 유연하게 대응하는 성능을 지녔다. 일반 강재보다 높은 에너지 흡수력·충격인성·용접성 등의 특성을 갖고 있다.
 
현대제철은 2005년부터 지속적인 연구개발과 제품 출시를 통해 내진용 철강재 시장을 개척해왔다. 형강·철근·후판·강관 등 각 분야의 내진강재 포트폴리오를 구축해왔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