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국외대, 송도부지 1단계 개발공사 기공식 행사

 한국외국어대학교(HUFS, 총장 김인철)는 지난 28일(화) 한국외국어대학교 송도부지에서 1단계 개발공사 기공식을 가졌다.
 
한국외대 송도부지는 인천경제자유구역 송도국제도시 첨단산업클러스터(B)지구에 포함된 교육연구시설 용지로 대지면적 43,595㎡(13,210평)이며 주위에 문화 및 근린공원이 위치하여 쾌적한 캠퍼스환경 조성이 가능하며, 인근에는 삼성 바이오로직스가 위치하여 산학연계 연구 활동에 유리한 지리적 여건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송도부지는 총 3단계로 나누어서 개발될 예정이며, 금번에는 전체 대지면적의 약 20%인 8,374㎡(2,538평)의 부지를 개발하는 1단계 공사로 지하1층~지상3층 연면적 2,680㎡(812평) 규모의 다목적 강의동인 ‘외대국제지원센터’가 신축된다. 강의실 15실과 행정동, 전시실, 소강당 등을 갖추고 있다.
 
이번 기공식에는 김인철 한국외대 총장, 김종철 학교법인 이사장 고남석 연수구청장 등이 참석했다. 김인철 한국외대 총장은 “한국외대와 송도국제도시의 최첨단 기술이 만나 산관학 협력 시너지와 글로벌 역량 강화의 전초 기지가 될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