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송강호 "낯선 '기생충', 참신함이 두려움을 상쇄해"


영화 '기생충(봉준호 감독)'의 송강호가 이 작품에 임하며 느낀 점을 전했다. 

송강호는 28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된 '기생충' 언론배급시사 및 기자간담회에서 "낯선 것들이 두렵기도 했지만 신기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관객들을 어떻게 설득할지, 리얼리티를 전달할지를 고민했다"며 "참신한 영화의 진행이 두려움을 상쇄시켰다"고 덧붙였다. 

또한 송강호는 "개봉을 앞두고 설레기도 하지만, 우리나라 관객들이 어떻게 봐주실지 긴장도 된다"고 이야기했다. 

'기생충'은 전원백수인 기택(송강호)네 장남 기우(최우식)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이선균)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최우식, 박소담, 장혜진 등이 출연하는 작품이다. 제72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수상했다. 오는 30일 개봉.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사진=김진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