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영상]구름 한 점 없는 파란하늘, 대구엔 ‘두루마리 구름’도…이번 주 맑은 날씨 이어져

비가 그친 28일은 미세먼지 걱정 없이 전국이 쾌청했다. 이날 낮 최고 기온은 서울ㆍ춘천ㆍ대전ㆍ청주ㆍ대구 25도, 강릉 26도, 광주ㆍ전주 24도, 부산 23도, 제주 22도 등 바깥 활동을 하기에도 좋은 날씨였다.

 
청정한 날씨에 하늘은 맑았다. 전날 내린 비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의 지역이 쾌청한 날씨를 보인 이 날 오후 인천공항의 하늘은 구름 한점 없는 파란 하늘이었다. 아래는 인천공항의 눈부신 파란하늘 영상이다. 
 
 
서울 광장에서 바라본 하늘도 구름 한 점 없이 파란색이었다. 아래는 그 영상이다.
 
 
이날 경기도 광주시 남한산성에서 바라본 서울 시내도 선명했다.
 
전날 내린 비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의 지역이 쾌청한 날씨를 보인 28일 오후 경기도 광주시 남한산성에서 바라본 서울 시내가 선명하게 보인다.   [연합뉴스]

전날 내린 비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의 지역이 쾌청한 날씨를 보인 28일 오후 경기도 광주시 남한산성에서 바라본 서울 시내가 선명하게 보인다. [연합뉴스]

 
이날 오전 대구 하늘에는 보기 드문 ‘두루마리 구름’이 나타나 눈길을 끌기도 했다. 아래 사진 속 ‘두루마리 구름’은 롤빵이나 털실을 꼬아 감은 것 같은 모양의 구름을 말한다. 이 두루마리 구름은 보통 지표∼2km 사이의 높이에서 나타난다.
 
28일 오전 대구 하늘에 보기가 드문 기상 현상인 '두루마리 구름'이 나타나 눈길을 끌고 있다.[연합뉴스]

28일 오전 대구 하늘에 보기가 드문 기상 현상인 '두루마리 구름'이 나타나 눈길을 끌고 있다.[연합뉴스]

28일 오전 대구 하늘에서 보인 '두루마리 구름'.이날 SNS에는 대구 하늘의 '두루마리 구름'을 찍은 사진들이 속속 올라오며 사람들의 주목을 받았다. [연합뉴스]

28일 오전 대구 하늘에서 보인 '두루마리 구름'.이날 SNS에는 대구 하늘의 '두루마리 구름'을 찍은 사진들이 속속 올라오며 사람들의 주목을 받았다. [연합뉴스]

 
시야가 가리지 않고 하늘을 볼 수 있는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도 시민들이 파란 하늘을 감상했다.
 
맑은 날씨가 찾아온 28일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관람객들이 파란 하늘을 감상하고 있다. [연합뉴스]

맑은 날씨가 찾아온 28일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관람객들이 파란 하늘을 감상하고 있다. [연합뉴스]

 
아래는 전국의 파란하늘이다.
 
28일 경남 산청군 생비량면 둑길에 금계국이 파란 하늘을 배경으로 황금 물결을 이루고 있다. 금계국은 5월부터 8월까지 꽃을 피우는 대표적인 여름 들꽃으로 노란색 황금색 깃털을 금계(金鷄)에 비유해 금계국이라 한다. [사진 산청군]

28일 경남 산청군 생비량면 둑길에 금계국이 파란 하늘을 배경으로 황금 물결을 이루고 있다. 금계국은 5월부터 8월까지 꽃을 피우는 대표적인 여름 들꽃으로 노란색 황금색 깃털을 금계(金鷄)에 비유해 금계국이라 한다. [사진 산청군]

28일 오전 경남 남해군 삼동면 한 가정집 정원에서 장미가 흰 구름사이로 모습을 드러낸 파란하늘을 배경으로 활짝 피어 눈길을 끌고 있다. [뉴시스]

28일 오전 경남 남해군 삼동면 한 가정집 정원에서 장미가 흰 구름사이로 모습을 드러낸 파란하늘을 배경으로 활짝 피어 눈길을 끌고 있다. [뉴시스]

맑은 날씨를 보인 28일 오후 제주시 금능해수욕장에서 바라본 비양도가 파란 하늘 아래 평화로운 모습을 하고 있다. [뉴시스]

맑은 날씨를 보인 28일 오후 제주시 금능해수욕장에서 바라본 비양도가 파란 하늘 아래 평화로운 모습을 하고 있다. [뉴시스]

 
한편 이번 주는 맑은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온은 차츰 올라 초여름 더위가 찾아오겠지만, 지난주와 같은 심한 폭염은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조문규 기자, 영상 장진영·여운하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