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황희, '아스달 연대기' 출연… 박상연 작가의 '픽'


황희가 대작 ‘아스달연대기’에서 맹활약할 전망이다.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는 신인 배우 황희가 tvN 새 토일극 ‘아스달연대기’에 합류해 최근 촬영을 마쳤다고 28일 밝혔다.

황희가 맡은 무광은 소수부족인 물길족 출신의 대칸 부대 전사이자 박해준(무백)의 동생으로 장동건(타곤)의 명이라면 뭐든지 감정 없이 행하며 극의 긴장감을 더욱 고조시키는 역할을 할 예정이다.

황희는 오랜 기간 동안 연극 무대에서 굵직한 작품들에 참여하며 쌓아온 탄탄한 연기력은 물론, 개성 강한 외모와 강렬한 카리스마가 인상적이다. ‘아스달 연대기’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확실히 눈도장을 찍으며 업계의 블루칩으로 떠오를 전망이다.
 
지난 26일 방영된 스페셜 방송 ‘아스달 연대기: 세상 모든 전설의 시작’에서 눈여겨볼 배우를 묻자 박상연 작가는 무광 역의 황희를 특별히 언급하며 “이런 사람이 어디서 갑자기 숨어 있다가 튀어나왔나 싶을 정도로 연기를 잘한다”고 찬사를 보내 황희의 연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황희는 “훌륭하신 선배님, 동료분들, 그리고 최고의 제작진과 한 작품에서 호흡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굉장히 큰 영광이다. 좋은 작품에 누를 끼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좋은 연기 보여 드리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아스달 연대기’는 태고의 땅 ‘아스’에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로, 6월 1일 첫방송된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