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카카오프렌즈 믿음직한 ‘라이언 상무’, 우표에도 등장

카카오프렌즈 우표

카카오프렌즈 우표

사랑스럽고 믿음직한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들이 우표에도 등장한다. 카카오IX는 카카오프렌즈가 우정사업본부에서 발행하는 공식 우표의 주인공으로 선정됐다고 27일 발표했다.

이번 우표발행은 국내 대표 캐릭터 브랜드로서 글로벌 시장에 K-캐릭터의 우수성과 문화를 성공적으로 전파하고 있는 카카오프렌즈의 성과를 기념하기 위해 기획됐다.
카카오프렌즈는 ‘2019년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대상’ 캐릭터 부문 대상, 캐릭터 최초 한국 관광홍보대사 어피치 위촉, 한국콘텐츠진흥원이 발간한 ‘2017년 캐릭터 산업백서’ 2년 연속 선호도 1위 등 명실상부한 한국 대표 캐릭터로 맹활약하고 있다.  
카카오프렌즈 우표

카카오프렌즈 우표

카카오프렌즈 우표는 ‘우표’가 가진 아날로그 고유의 감성과 각 캐릭터의 오리지널리티를 최대한 살려낸 것이 특징이다. 총 10종으로 제작됐으며 믿음직스러운 조언자 라이언을 비롯해 신나게 자전거를 타는 어피치, 도도하게 걷는 네오, 커피 한잔의 여유를 즐기는 제이지 등 현대인들의 일상과 닮은 8명의 단독 샷 또는 커플 샷을 연출하며 특유의 앙증미 넘치는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카카오프렌즈 특별우표는 오는 30일부터 전국 우체국에서 한정수량 선착순 판매될 예정이다. 장르를 넘나들며 다양한 브랜드와 협업하고 있는 카카오프렌즈이지만 우표라는 새로운 형태로 만나는 것은 이번이 첫 번째다. 때문에 컬렉터들의 소장 욕구를 자극할 것으로 보인다.  
카카오IX 관계자는 “우표에는 그 나라의 역사와 문화가 녹여져 있는 만큼, 이번 카카오프렌즈의 공식 기념우표 발행은 그만큼 의미가 크다고 볼 수 있다”며 “현대인들의 일상과 감정을 공감하고 대변할 수 있는 국민 K-캐릭터로서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메일과 휴대폰 때문에 손편지가 사라진 지 오래. 아마도 이번 카카오프렌즈 캐릭터 우표는 실제 우편물에 사용되기보다, 개인 소장용 혹은 선물과 함께 마음을 전하는 카드 등에 스티커처럼 쓰이지 않을까 싶다. 디지털 시대에 형식은 바뀌었지만 아날로그 감성의 ‘우표’라는 매개체를 통해 ‘마음을 전하는 메시지’의 따뜻함을 다시 한 번 느껴보길 기대한다.  
서정민 기자 meantree@joongang.co.kr 사진=카카오IX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