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스누퍼, 3년만 방문한 중국… 여전한 대륙의 환대


보이그룹 스누퍼(상일·상호·세빈·수현·우성·태웅)가 3년 만에 중국 팬들과 만났다.

스누퍼는 25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2019  중국북경세계원예박람회 한국정원 준공식 및 대한민국의 날에 K팝 가수로 초청돼 축하 무대를 꾸몄다.

이날 '내 눈에는 니가' '원더랜드(Wonderland)' '유성' 등을 열창했고 관객들은 큰 박수를 보내며 오랜만에 중국을 방문하는 스누퍼를 뜨겁게 환영했다. 스누퍼는 공연 후 SNS에 '진짜 오랜만에 중국에 다녀왔어요! 함께 한 모든 분들 반가웠습니다. 상호가 없어서 아쉬웠지만 다음에 상호와 함께 다시 만나요!'라고 감사 인사를 건넸다.

앞서 스누퍼는 한국·중국 간 사드 갈등 당시 중국의 최초 음악 순위프로그램 'AIBB(Asian Idol Billboard)' 출연이 확정돼 있었으나 갑작스럽게 출연 취소 통보를 받았다. 당시 'AIBB'에 출연해 최종 4위에 오르며 중국에서의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