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왕홍 역사 15년' 레전드 1세대 부터 현재까지

현재 중국의 소비시장에서 '왕홍'을 빼놓곤 얘기할 수 없다. 왕홍의 말 한마디, 행동 하나하나가 시장에서 커다란 영향력을 행사하기 때문이다. 중국의 왕홍을 떠올렸을 때 이미지는 어떠한가? 출중한 외모를 가지고, 트렌드를 선도하며 화려함을 무장한 소유자가 연상된다. 하지만 처음부터 그런 이미지였을까?  
 
중국의 왕홍 역사 15년. 
레전드급 1세대부터 현재까지 스타 왕홍들을 되짚어 봤다.
 

-1세대 왕홍-

인터넷이 발달했던 초기
 
푸롱제제(芙蓉姐姐)
[출처 진르터우타오]

[출처 진르터우타오]

초대 왕홍, 본명은 스헝샤(史恒侠). 1세대 왕홍으로 불리우는 인터넷 스타 푸롱제제. 나르시시즘으로 무장한 자아도취 여성으로 당시 다소 황당한 발언과 제스처로 우스꽝스러운 많은 사진을 남겼다.
다이어트에 성공한 푸롱제제 [출처 바이두백과]

다이어트에 성공한 푸롱제제 [출처 바이두백과]

왕홍의 시조새 격인 푸롱제제, 최고의 성형은 다이어트라 했던가! 현재는 그때의 모습과는 사뭇 다른 모습으로 또 한번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펑제(凤姐) 
[출처 바이두백과]

[출처 바이두백과]

본명은 루오위펑 (罗玉凤). 인터넷에서 말도 안되는 공개 구혼을 선포하며 중국 네티즌을 어이없게 만든 인물이다. 146cm의 단신, 판매 직원으로 일하고 있던 루오위펑은 키 176~183cm, 칭화·베이징대를 나온 외모 출중한 남성..등을 배우자 조건으로 걸며 당당한 태도로 화제를 모았다. 현재 미국으로 건너가 풋샵에서 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텐센메이메이(天仙MM) 
[출처 진르터우타오]

[출처 진르터우타오]

본명은 얼마이나(尔玛依娜). 쓰촨성의 소수민족 강족(羌族) 소녀. 소수민족의 옷을 입은 사진이 인터넷에서 엄청난 호응을 얻고 얼짱소녀로 등극했다. 당시 텐센메이메이의 바이두 검색은 121만 건에 달할 정도였다고 한다.
 

-2세대 왕홍-

PC에서 모바일로, 웨이보의 등장
 
1세대 왕홍들이 기이한 행동과 말투로 사람들의 시선을 모았다면, 2세대 왕홍부터는 변화의 바람이 불기 시작한다. 작은 얼굴, 큰 눈, 오똑한 코, 긴 다리는 물론이고, 영어, 일어 등에도 능통한 실력있고, 끼 많은 인물들이 대중의 시선과 화제를 모았다.
 
쉐리(雪梨)
[출처 진르터우타오]

[출처 진르터우타오]

본명 주천휘(朱宸慧). 웨이보 팔로워 720만명을 넘게 거느린 왕홍. 왕쓰총(王思聪)의 전 여친으로 함께 빅뱅 콘서트를 관람하기도 했다. 쉐리는 2015년 타오바오에서 여성 의류를 판매해 순이익만 1억위안 이상을 올렸다.
 
장다이(张大奕)
[출처 바이두백과]

[출처 바이두백과]

모델 출신이자, 타오바오 쌩얼대회에서 1등을 차지하기도 했다. 웨이보 팔로워만 1076만명. 개인 타오바오 몰 '우환시더이추(吾欢喜的衣橱)' 을 운영하고 있으며, 루한홀딩스(如涵控股)로 중국 왕홍 중 첫 나스닥 거래소에 입성해 화제를 모았다.
 
장모판(张沫凡momo)
[출처 바이두백과]

[출처 바이두백과]

일상생활 및 미용, 패션을 담은 콘텐츠를 자연스럽게 노출, 21세에 MOAMOUR(美沫艾莫尔) 화장품 회사 창업한 주링허우(90后) 창업가다. 25세때 억대 매출을 달성했다.
 

-제 3세대 왕홍-

1인 방송  및 쇼트클립의 대세  

 
아렁Aleng(阿冷)
[출처 바이두백과]

[출처 바이두백과]

본명 황성쥔(黄盛君). 가수 겸 1인 방송 진행자. 중국의 아프리카 TV라고 볼 수 있는 더우위(斗鱼)에서 재벌급의 막대한 수입을 올리는 BJ 중 하나다.
 
패피장papi酱
[출처 진르터우타오]

[출처 진르터우타오]

본명 장이레이(姜逸磊). 재치있는 말솜씨와, 탁월한 콘텐츠 능력이 뒷받침한 왕홍. 짧은 유머 영상으로 유명해졌다. 웨이보 팔로워 수만 3천만 명에 달한다. 그는 지난해 중국 최대 포털 사이트 바이두의 App 콘텐츠 담당자로 발탁됐다. 
 
쇼우공겅(手工耿)
[출처 진르터우타오]

[출처 진르터우타오]

중국판 에디슨으로 불리는 왕홍. 팔로워 수 117만명. 일상생활과 밀접한 발명품들이 그의 손을 거치면 뚝딱 완성된다. 1분내외의 짧은 영상에 빠르고 재치있는 편집으로 지루하지 않다.
 
난셩(南笙) 
[출처 바이자하오]

[출처 바이자하오]

본명 뤄샤오이(罗小伊). 모델, 연기자. 리틀 비비안 수, 대륙 요정으로 불리는 왕홍. 지난해 한중일 스태프가 합작한 웹드라마 '너의 얼굴을 사랑해 : 우연히 in japan'에 출연했다.
 
펑티모 (冯提莫) 
[출처 진르터우타오]

[출처 진르터우타오]

본명 펑야난(冯亚男). 대륙의 여신. 고양이송으로 유명해진 중국 BJ. 자신의 방송에서 연 수입으로 4000만 위안(약 65억원)을 벌어 들인다고 밝힌 바 있다. 박보영 닮은꼴의 귀여운 외모, 청아한 목소리로 한국에서도 거대한 팬덤을 거느리고 있다.
 
차이나랩 이은령 

[출처 네이버중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https://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https://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