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울여대, 제58주년 개교기념식 개최

서울여자대학교(총장 전혜정)는 5월 24일 오전 서울시 노원구 서울여대 50주년기념관 국제회의실에서 ‘제58주년 개교기념식’을 개최했다.
 
 
개교기념식은 이수영 학교법인 정의학원 이사장을 시작으로, 전혜정 총장의 기념사, 여전도회전국연합회 김순미 회장의 축사, 근속 및 공로표창수여, 바롬상 표창수여, 장학증서 수여의 순으로 진행됐다.
 
전혜정 총장은 기념사에서 “시대가 변화하고 발전함에 따라, 사회에서 요구하는 여성의 역할과 비중이 계속 높아지고 있다”며 “개교 이래 서울여자대학교는 △기독교 정신에 기초한 교육 △사회 개척자로서의 봉사 △인류행복에 기여라는 건학이념을 계승할 여성 지도자를 육성해 오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개교 58주년을 맞이하여 선포한 SWU2030 중장기발전계획이 제시하고 있는 기독교 여성 지도자가 갖추어야 할 핵심가치를 더욱 구체화하여 시대적 변화를 선도하는 ‘미래와 공감하며 사람의 가치를 키우는 대학’으로서의 비전 완성을 위해 서울여자대학교 구성원 모두가 함께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가는 주인공이 되자”고 강조했다.
 
이번 기념식에서는 ‘제38회 스승의 날 기념 정부포상’으로 김정희 식품영양학전공 교수가 대통령 표창을, 김태호 현대미술전공 교수가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으며, 김해선 입학사정단 직원은 ‘2019학년도 수능 및 대입 유공 정부포상’으로 장관표창을 받았다.  
 
교원 39명, 직원 12명이 근속표창을 수여받았으며, 4명의 직원에게는 공로표창이 수여됐다. 또한 바롬상 표창에는 2018학년도 교육, 연구, 봉사 부문에서 우수한 성과를 보인 9명의 교원에게 우수교원상이 수여되었으며, 자랑스러운 동문상은 농촌과학 2회 김금옥 동문에게 돌아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