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오비맥주, 이천시 가뭄 피해 농가에 물 800톤 지원


봄 가뭄으로 피해를 보고 있는 농가에서 맥주를 만드는 데 쓰는 물을 농업 용수로 이용할 예정입니다.

경기도 이천시 부발읍과 대원면 등에 있는 농가들에서인데요.

지역에 맥주 생산공장이 있는 오비맥주가 다음달까지 물 800t을 차례로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이 물이 농업에 적합한지 먼저 검사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