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울시립대 ‘차세대 페미니즘 연구-활동가 포럼’ 개최

서울시립대학교(총장 서순탁) 도시인문학연구소에서는 5월 28일 저녁 7시, 서울시립대 100주년 기념관 306호에서 한국여성학회, 서울시립대학교 공동 주최, 서울시립대학교 도시인문학연구소 주관, 서울특별시성평등기금 후원으로 2019 차세대 페미니즘 연구-활동가 포럼 “대학 페미니즘 이어달리기: 총여학생회 폐지, 그 너머를 상상하라”가 열린다.
 
이 포럼은 “페미니즘이 대학 내에 중요한 이슈로 부상한 시점에 여학생 대의 기구인 총여학생회가 폐지되는 아이러니에 맞서, 대학 페미니즘의 역사를 되짚고, 미래를 상상해보고자 하는 자리”이다. 그러나 이 자리는 단순히 ‘대학 페미니즘’을 논하는 자리 그 이상이다. 대학이라는 한 사회를 통해 이 사회의 젠더정치가 어떤 식으로 변화하고 있는지를 분석하고 그 방향을 제시해 보려는 자리다.
 
또한 이 행사는 한국여성학회가 해오던 연례행사를 서울시립대가 함께 개최하는 자리다. 이는 신촌 중심의 차세대 연구-활동가 네트워크를 서울 동북부지역으로도 확산시키고 성평등 대학 서울시립대를 위한 토대를 마련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두 번째 행사인 이번 포럼은 크게 ①대학 내 여성학 관련 교과목 현황을 파악하고 부족한 부분을 요청하는 발표와 ②총여학생회 폐지의 과정을 분석하고 그 이후의 정치방향을 모색하는 라운드 테이블로 이루어진다. 신청접수는 온라인으로 받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