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퍼퓸' 신성록, 천재 디자이너 '자체발광' 백스테이지


신성록이 천재적 디자이너의 매력을 발산한다. 환상적인 수트핏은 덤이다.

6월 3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극 ‘퍼퓸’은 창의적으로 병들어버린 천재 디자이너와 지옥에서 돌아온 수상한 패션모델, 내일 없이 살던 두 남녀에게 찾아온 인생 2회 차 기적의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신성록은 ‘퍼퓸’에서 창의적으로 병들어버린 천재 디자이너 서이도 역을 맡아 열연을 예고하고 있다. 천재적인 영감으로 전 세계 패션계에 파란을 일으키며 최고의 명성을 얻지만, 어린 시절 인생을 뒤집어 놓은 치명적인 사건으로 인해 52종의 공포증과 35종의 알레르기에 시달리는 반전사를 지닌 인물. 사람들의 관심을 즐기지만 제대로 표현조차 못한 채 살아가던 중 어느 날 나타난 고원희(민예린)로 인해 고독하고 평화롭던 일상이 송두리째 무너진다.

이와 관련 신성록(서이도)이 분주한 패션쇼 백스테이지에서 카리스마 눈빛을 드리운 채 ‘자체 발광’ 자태를 뿜어내는 장면이 포착됐다. 극중 완벽한 패션쇼를 위해 백스테이지에서 극강의 카리스마를 드러내는 장면. 극도로 예민하게 준비 과정을 주시하고 있던 신성록은 돌발 상황으로 천부적인 감각으로 대응하는 등 천재 디자이너로서의 진면목을 가감 없이 드러낸다.

제작진 측은 “신성록은 철저한 준비성은 물론 현장의 분위기 메이커를 자처하며 분위기를 이끌어가고 있다”며 “캐릭터의 잠재된 매력까지 최고조로 만들어내고 있는, 신성록표 창의적으로 병든 천재 디자이너 서이도의 탄생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