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외대 스페인어과, 주한 스페인 대사 초청 콜로키움 개최

한국외대 스페인어과는 지난 5월 14일(화) 서울캠퍼스 미네르바 국제회의실에서 주한 스페인 후안 이그나시오 모로(Juan Ignacio Morro) 대사를 초청하여 스페인의 지리, 역사, 정치, 경제, 외교, 문화 그리고 한국과의 관계에 대한 강연을 진행하였다. 특히 2020년은 양국 수교 70주년으로 스페인의 고위급 인사들이 한국에 오고 산티아고 순례자의 길 전시회를 비롯하여 다양한 문화행사가 개최될 예정이다.
 
한국외대 스페인어과와 서울 아울라 세르반테스(aula Cervantes de Seul)는 주한 스페인어권 국가 대사들을 연속 초청하여 “발전에 있어서의 문화적 가치(Valores Cuturales para el Desarrollo)”라는 공통 주제로 콜로키움을 개최해왔다. 작년에는 에콰도르와 과테말라 대사 콜로키움을 개최하였고 올해 4월에는 코스타리카 대사를 초청하여 콜로키움을 개최하였다. 로돌포 솔라노 끼로스(Rodolfo Solano Quirós) 대사는 코스타리카를 현재 중앙아메리카에서 가장 치안이 안정되고, 빈부격차가 상대적으로 적으며 자연이 아름다워 행복지수가 높은 나라로 ‘Pura Vida(뿌라 비다(순수한 삶))’를 중시하는 나라라고 소개하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