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고속도로 사망' 배우 1차 부검…"사고 당시 음주상태"


[앵커]

인천공항 고속도로에서 배우 한모 씨가 차를 한 가운데 차로에 세운 뒤 내렸다가 차량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있었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 한씨가 당시 음주 상태였다는 부검 소견을 내놨습니다.

홍지용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6일 새벽 배우 한모 씨는 인천공항 고속도로를 타고 서울로 가던 중 갑자기 차를 세웠습니다.

한씨는 차 뒤 쪽에서 허리를 굽힌 채 서 있다가 차량 2대에 잇달아 치여 숨졌습니다.

한씨가 왜 고속도로 한 가운데에 차를 세우고 트렁크쪽으로 갔는지를 놓고 여러 의문이 제기됐습니다.

국과수는 한씨가 사고 당시 술을 마신 상태였다는 부검 소견을 내놨습니다.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취소 수준인 0.1%를 넘었을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공식 부검 결과는 이르면 이달 말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한씨의 남편 A씨는 사고가 나기 전 인천 영종도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셨지만, 아내가 술을 마셨는지는 모르겠다는 취지로 진술했습니다.

한씨가 음주운전을 한 것으로 밝혀지면 함께 탔던 남편은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입건될 수 있습니다.

(화면제공 : 인천 서부소방서)

JTBC 핫클릭

"고속도로 중간서 내렸다 차에 치여"…20대 여배우 사망 고속도로서 사망한 여배우…국과수 "음주 상태" 소견 음주단속 피해 '만취 도주극'…순찰차 들이받고 멈춰 양산 통도사서 승용차 돌진…1명 숨지고 12명 중경상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