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손학규 “계파 패권주의 굴복 안해…절대 퇴진 없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뉴스1]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뉴스1]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6일 당 안팎에서 나오고 있는 퇴진 요구에 대해 “계파 패권주의에 굴복해 퇴진하는 일은 절대 없을 것”이라고 일축했다.

 
손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어제 원내대표 선거는 의원의 국회 대표를 뽑는 선거였지 당 대표를 뽑는 선거가 아니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러면서 “저는 공당의 대표로서 국민과 당원 여러분의 새로운 정치에 대한 의지를 당헌당규에 따라 계속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