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라스' 하성운, '너의 집앞에서' 라이브 원곡 작곡가 박선주도 감탄


하성운이 '너의 집 앞에서' 라이브를 선보인다. 원곡 작곡가인 박선주가 현실 감탄을 보인 것은 물론, 뜻밖의 폭탄 발언까지 한다.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 측은 15일 본 방송에 앞서 가수 하성운의 라이브가 담긴 선공개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했다. 

하성운은 '너의 집 앞에서'를 그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한다. 앞서 하성운은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서 '너의 집 앞에서'를 불러 가창력을 인정받은 바. 8초 동안의 짧은 노래는 큰 인기를 끌며 그를 워너원 데뷔로 이끌었다.

박선주는 다음 러브콜의 주인공이 하성운이라며 말문을 연다. '너의 집 앞에서'를 부르는 것을 보고 연신 감탄했다고 고백한 것. 이 곡의 작곡가인 그녀는 "김범수 씨조차도 고생한 어려운 곡"이라며 하성운에게 무한 칭찬을 보낸다.

즉석에서 노래를 불러달라는 요청에 하성운은 "너무 떨리는데?"라며 당황하지만 이내 뛰어난 가창력을 뽐낸다. 박선주는 하성운이 노래를 시작하자마자 입을 틀어막으며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소녀 감성을 자랑한다.

박선주는 하성운의 노래를 듣고 "좀 위험한 발언일 수도 있는데"라며 예상치 못한 폭탄 발언을 던져 스튜디오를 초토화시킨다. 

스페셜 MC 하성운의 활약이 더해지며 큰 웃음을 예고한 '라디오스타'는 오늘(15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