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숫자로 본 경제] 78조원

기획재정부가 10일 발표한 ‘월간 재정동향 5월호’에 따르면 올해 1분기 국세 수입은 78조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8000억원 줄었다. 세수 호황도 끝난 것 아니냐는 질문에 정부는 지방소비세율 인상(11→15%)에 따른 부가가치세 감소분(9000억원), 유류세 인하에 따른 교통세 감소분(4000억원) 등이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총수입에서 총지출을 뺀 1분기 통합재정수지는 17조3000억원 적자로 집계됐다.

선데이 배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