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토트넘 결승 이끈 모우라, 유럽 챔스 '이 주의 팀'에 선정...바르셀로나는 '0(제로)'

챔피언스리그 이 주의 팀. [사진 UEFA 트위터]

챔피언스리그 이 주의 팀. [사진 UEFA 트위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을 빛낸 토트넘, 리버풀 스타들이 UEFA에서 선정한 '이 주의 팀'에 뽑혔다.
 
UEFA가 9일 공식 소셜미디어를 통해 발표한 챔피언스리그 이 주의 팀(team of the week)에는 결승에 오른 리버풀(잉글랜드) 선수가 6명, 토트넘(잉글랜드)이 2명 배출됐다. 또 토트넘에게 밀린 아약스(네덜란드)에서도 3명이 포함됐다. 8일과 9일 열린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은 어느 때보다 극적으로 치러졌다. 8일 영국 리버풀에서 열린 경기에선 리버풀이 바르셀로나(스페인)에 4-0 완승을 거둬 1차전 0-3 패배를 뒤집고 결승에 올랐다. 이어 9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린 경기에선 토트넘이 아약스에 3-2로 역전승을 거둬 1차전 0-1 패배를 뒤집고,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구단 사상 처음 챔피언스리그 결승에 진출했다.
 
3-5-2에 따라 짜여진 '이 주의 팀'에 가장 많이 배출시킨 리버풀에는 바르셀로나와 4강 2차전에서 2골씩 넣은 디보크 오리기, 조르지니오 바이날둠을 비롯해 골키퍼 알리송, 수비수 버질 판 다이크와 트렌트 알렉산더 아놀드, 미드필더 조던 헨더슨이 이름을 올렸다. 또 아약스를 상대로 후반에만 3골을 몰아넣으면서 극적으로 토트넘의 결승을 이끈 루카스 모우라와 적극적인 몸놀림을 펼쳐보인 델리 알리도 포함됐다.
 
비록 토트넘에 밀렸지만 아약스도 4강 2차전에서 선제골을 넣은 마티스 데 리트와 두 번째 골을 기록한 하킴 지예흐, 이 골을 도운 두산 타디치 등을 이 주의 팀에 배출시켰다. 반면 리버풀에 굴욕적인 패배를 당하면서 탈락한 바르셀로나는 한 명도 배출하지 못했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