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靑 “정의용 실장, 국방부·합참과 北발사체 상황 예의주시”

북한이 지난 4일 발사한 '북한판 이스칸데르' 미사일로 추정되는 전술유도무기. [연합뉴스]

북한이 지난 4일 발사한 '북한판 이스칸데르' 미사일로 추정되는 전술유도무기. [연합뉴스]

 
청와대는 9일 북한이 닷새 만에 또다시 불상의 발사체를 쏜 것과 관련해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메시지를 보내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상황 발생 시부터 국가위기관리센터에서 국방부, 합참과 화상으로 연결, 현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아직 북한 발사체로 인한 국가안전보장회의나 관계장관회의는 소집되지 않았다.
 
앞서 북한은 이날 오후 4시 30분 평안북도 신오리 일대에서 불상의 발사체를 동쪽으로 발사했다고 합참이 밝혔다. 북한은 신오리 일대에 노동미사일 기지를 운용하고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