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소문사진관]멕시코 총기 난사 2명 사망, 지난해만 3만3000명 살해돼

8일 오전(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 남부의 시청 외곽에서 정부 공무원이 현지 매체와 인터뷰하는 도중 한 남성이 총기를 난사하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AP가 보도했다. 
경찰 등 구조대원이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으로 부상당한 남성을 응급처치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경찰 등 구조대원이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으로 부상당한 남성을 응급처치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이 총격 사건은 노점상들이 시내 중심 광장에서 추방되는 것에 항의하는 시위를 벌이는 과정에서 발생했고, 노조 간부 2명이 사망하고 TV 카메라맨 등 2명이 부상을 당했다.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 현장에 남성들이 쓰러져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 현장에 남성들이 쓰러져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 현장에 시민들이 쓰러져 있다. [AFP=연합뉴스]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 현장에 시민들이 쓰러져 있다. [AFP=연합뉴스]

시위를 취재하던 TV 카메라맨 르네 페레스가 부상을 당해 현지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등 구조대원이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으로 부상당한 남성을 응급처치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경찰 등 구조대원이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으로 부상당한 남성을 응급처치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페레스가 속한 프로그램의 진행자인 페데리코 마켓가는 "이러한 일이 계속되면 안 된다"며 "온화한 기후 덕에 관광객들에게 인기가 많은 도시인 쿠에르나바카가 이젠 폭력이 걷잡을 수 없는 상황이 됐다"고 말했다.
모렐로스 주 정부는 사건 직후 용의자 1명을 체포했지만, 총격의 동기는 밝히지 않았다. 과거에도 노점상 집단과 경쟁 노조 간의 분쟁은 이와 같은 폭력사태를 불러왔고, 상인들은 범죄조직의 갈취를 받아왔다. 
경찰이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 현장에서 용의자를 체포해 압송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경찰이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 현장에서 용의자를 체포해 압송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한편 지난달 25일에는 멕시코 동부에서 믹스틀라 데 알타미라노의 시장인 마리셀라 바예호 오레아와 그의 남편, 운전사가 무장괴한들의 총격을 받고 사망했다. 또 이틀 전 23일에도 미초아칸 주 나우아트센의 시장인 다비드 에두아르도 오틀리카 아빌레스가 자택에서 무장괴한들에게 납치된 뒤 몇 시간 뒤 숨진 채 발견되기도 했다.
경찰 등 구조대원이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으로 부상당한 남성을 응급처치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경찰 등 구조대원이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으로 부상당한 남성을 응급처치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멕시코에서는 마약 갱단의 결탁 요청을 거부한 시장이나 자치단체 치안 담당자가 피살되는 일이 자주 발생한다. 특정 갱단과 손잡은 시장이 경쟁 갱단에 의해 살해당하기도 한다.  

경찰 등 구조대원이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으로 부상당한 남성을 이송하고 있다. [AP=연합뉴스]

경찰 등 구조대원이 8일 (현지시간) 멕시코 모렐로스 주 쿠에르나바카에서 발생한 총격으로 부상당한 남성을 이송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멕시코 시장연합 측에 따르면 2006년부터 최근까지 최소 70여명의 시장과 시장 후보가 살해됐다. 지난해 7월 총선을 앞두고는 출마한 후보와 정치인 등 130명이 살해됐다. 총선에서 승리한 6명의 당선자가 취임 전에 목숨을 잃었다. 
정치인뿐만 아니라 수많은 민간인도 목숨을 잃고 있다. 지난해에는 3만3369명이 살해돼 연간 기준으로는 1997년 이후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변선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