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종대 창립 79주년 기념식…‘올해의 세종인상’에 남인순 의원

5월 3일 애지헌 교회에서 열린 대양학원 창립 79주년 기념식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5월 3일 애지헌 교회에서 열린 대양학원 창립 79주년 기념식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세종대학교와 세종사이버대학교, 세종고등학교, 세종초등학교를 설립한 학교법인 대양학원은 5월 3일 오전 애지헌 교회에서 창립 79주년 기념행사를 열었다. 이날 창립 79주년 행사는 1부 감사예배, 2부 기념식 순으로 진행했다.  
 
2부 기념사에서 주명건 세종대 명예이사장은 “1940년 설립된 세종대는 설립자 대양 주영하 박사의 ‘사랑과 봉사의 기독교 정신’으로 세워졌다. 당시 일제 강점 아래 ‘민족의 미래는 교육에 있다’는 믿음으로 헌신해 왔다”며 “앞으로도 인류 발전을 위하여 훌륭한 인재를 키워내는 소명을 갖고 진력하자”고 말했다.  
 
세종대 배덕효 총장은 “대학 발전에 힘써주신 모든 대학 구성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초심을 잃지 않고 각자가 할 수 있는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주시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올해의 세종인상’을 받은 남인순 의원(가운데)과 주명건 세종대 명예이사장(왼쪽), 세종대 배덕효 총장(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올해의 세종인상’을 받은 남인순 의원(가운데)과 주명건 세종대 명예이사장(왼쪽), 세종대 배덕효 총장(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올해의 세종인상’은 국회의원 남인순 동문(국문, 77학번)이 수상했다. 남 의원은 “모교인 세종대가 라이덴 랭킹에서 일반대 1위, THE 랭킹에서 국내 11위로 도약하여 기쁘다”며 “항상 세종대 발전을 위해 기도하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양학술상을 받은 허 진 교수(가운데)와 주명건 세종대 명예이사장(왼쪽), 세종대 배덕효 총장(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양학술상을 받은 허 진 교수(가운데)와 주명건 세종대 명예이사장(왼쪽), 세종대 배덕효 총장(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최근 연구 실적이 가장 우수한 허진 교수가 ‘대양학술상’을 수상했다. 또한 권일한 교수, 명승택 교수, 이내성 교수, 임도형 교수, 장윤 교수가 ‘애지헌상’을 수상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