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탈리아 훈장·기사 작위 받은 조수미…“양국 문화 교류 공로”

소프라노 조수미가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주한이탈리아대사 관저에서 이탈리아 정부가 주는 친서 훈장과 기사 작위를 페데리코 파일라 대사로부터 전달 받고 있다. [연합뉴스]

소프라노 조수미가 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주한이탈리아대사 관저에서 이탈리아 정부가 주는 친서 훈장과 기사 작위를 페데리코 파일라 대사로부터 전달 받고 있다. [연합뉴스]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가 이탈리아 정부로부터 친선훈장과 기사(Cavaliere) 작위를 받았다.
 
6일 주한이탈리아 대사관에 따르면 이날 조수미가 받은 훈장은 문화와 학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이탈리아와의 교류 활성화에 기여한 이들에게 수여하는 것이다.  세르지오 마타렐라 대통령의 서명이 새겨져 있다.
 
조수미는 이탈리아 로마의 음악 명문인 산타체칠리아 음악원을 졸업하고, 이후 오랜 기간 로마에서 활동하며 이탈리아와 연을 맺어왔다.
 
주한이탈리아 대사관 측은 “조수미가 이탈리아 오페라를 훌륭하게 해석했을 뿐 아니라 한국-이탈리아 간 오페라 공동 제작, 성악가 간 교류에도 이바지 했다”며 공로를 설명했다.
 
훈장은 이날 서울 용산구 주한이탈리아 관저에서 페데리코 파일라 대사가 전달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