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주 유나이티드, 최윤겸 감독 15대 사령탑 선임

최윤겸 제주 유나이티드 신임 감독. [사진 제주 유나이티드]

최윤겸 제주 유나이티드 신임 감독. [사진 제주 유나이티드]

 
프로축구 제주 유나이티드가 최윤겸(57)전 부산 아이파크 감독을 제 15대 사령탑으로 선임했다.  
 
제주는 “2일 사퇴한 조성환 감독을 대신해 최윤겸 감독을 선임했다”고 3일 밝혔다. 최 감독은 현역 시절 제주의 전신인 유공 코끼리 축구단 한 팀에서만 뛴 ‘원클럽맨’이다. 지난 1986년 프로 무대에 데뷔해 1992년 은퇴하기까지 유공 유니폼만 입었다. 은퇴 이후 트레이너와 코치를 거쳐 지난 2001년 제 6대 사령탑으로 제주를 이끌기도 했다.
 
최 감독은 지난 2016년 당시 강원 지휘봉을 잡고 1부 승격을 이끌어내며 지도력을 인정받았다. 지난해에는 K리그2(프로 2부리그) 소속이던 부산 아이파크를 승강플레이오프까지 올려놓으며 주목 받았다. 선수들로부터 조직력과 집중력, 투지를 이끌어내는 능력이 탁월한 지도자로 평가 받는다.
 
제주 구단은 “부진한 성적으로 인해 침체된 팀 분위기를 일신하기 위해 발 빠르게 감독 선임을 진행했다”면서 “이른바 ‘감귤타카’로 불리는 제주 고유의 패스축구를 구현할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최윤겸 감독 선임 배경을 설명했다.  
 
최 감독은 오는 4일 제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리는 경남 FC와 홈 경기부터 선수단을 이끌 예정이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