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2019 백상예술대상] 한지민, 영화부문 女 최우수상 "빛나는 순간으로 보답 되길"


한지민이 영화 부문 여자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 D홀에서 열린 제55회 백상예술대상 영화 부문 여자 최우수 연기상의 영광은 영화 '미쓰백'의 배우 한지민에게로 돌아갔다.

이날 고아성·김향기·김혜수·김희애 등 유수의 후보들을 제치고 여자 최우수상을 수상한 한지민은 "1부 공연을 볼 때 어렸을 때부터 좋아했던 배우분들이 화면이 비치는 걸 봤다. 한국영화 100주년이라는 뜻깊은 해에 이런 자리에 앉아 있을 수 있는 것만으로 영광스럽게 생각하고 있었다. 저와 함께 후보에 오르셨던 배우 분들을 보면서 너무 다양한 연령대의 여배우분들과 함께할 수 있어서 영광스러웠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선배님들 앞에서 이렇게 상을 받게 된 게 죄송스럽기도 하고 혜수 선배님께서 꽃도 준비해주셨는데 너무 감사하다. 스태프, 감독님 덕분이다. '미쓰백'이 비록 시작과 과정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지금 이 상이 빛나는 순간으로 보답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제55회 백상예술대상은 TV와 영화 부문을 아우르는 국내 최고 권위의 시상식으로 JTBC PLUS 일간스포츠가 주최하며 JTBC·JTBC2·JTBC4에서 생방송됐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