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할리우드IS] 케빈 하트, '극한직업' 美 리메이크작 주연


할리우드 배우 겸 코미디언 케빈 하트가 영화 '극한직업' 미국 리메이크작에 출연한다. 

29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데드라인 등 다수 외신에 따르면, 케빈 하트는 '극한직업' 주연으로 출연한다. '걸즈트립' 등의 각본을 썼던 트레이시 올리버가 시나리오를 집필한다. 

'극한직업'은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창업한 마약치킨이 일약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코믹 수사극. 지난 1월 개봉해 1626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국내 흥행 2위에 올랐다. 

CJ ENM은 미국판 '극한직업' 제작을 위해 여러 할리우드 제작사와 협상을 벌여왔다. 결국 유니버셜 픽쳐스와 손 잡고 할리우드버전 '극한직업'을 만든다. 

각본을 맡은 트레이시 올리버는 "이 영화의 콘셉트는 매우 독특하다. 유니버셜 픽쳐스는 이 영화를 전세계 관객들에게 보여주기 적합한 회사"라고 밝혔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