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업이 힘이다!] 업계 전문가 참여하는 콘퍼런스로 상생 모색

 넥슨
NDC는 글로벌 게임 개발자와 IT 전문가가 모여 노하우를 공유함으로써 업계의 동반 성장을 도모하는 지성의 축제다. 지난해 행사 모습. [사진 넥슨]

NDC는 글로벌 게임 개발자와 IT 전문가가 모여 노하우를 공유함으로써 업계의 동반 성장을 도모하는 지성의 축제다. 지난해 행사 모습. [사진 넥슨]

 
넥슨이 주최하는 게임업계 최대 지식 공유 콘퍼런스 ‘2019 넥슨 개발자 콘퍼런스(Nexon  
 
Developer Conference·이하 NDC)’가 지난 24~26일 경기도 성남시 넥슨 사옥 일대에서 열렸다.
 
NDC는 넥슨 개발자들이 게임 개발과 관련한 기술과 경험을 공유하고자 국내 게임업계 최초로 시작한 콘퍼런스다. 2007년 소규모 사내행사로 시작했다가 2011년 공개 강연으로 전환했다. 매년 100개 이상의 강연으로 누적 2만여 명의 참관객을 유치했다. 넥슨을 비롯한 글로벌 게임사의 개발자들에 IT 전문가들까지 참여해 각자의 노하우를 주고받으며 업계의 동반 성장을 도모하는 젊은 지성의 축제로 자리 잡았다.
 
올해 NDC에서도 ‘카트라이더’ ‘리니지M’ ‘FIFA 온라인 4’ 등 인기 게임 담당자들이 라이브게임 운영 및 개발 노하우를 공개했다.  ‘레지던트 이블2’ ‘몬스터 헌터’ 등 세계적 히트 게임을 운영하는 글로벌 게임사 종사자들도 동참했다.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등 신기술 분야를 연구하는 전문가들도 연사로 참여해 신기술을 활용한 게임 개발 경험을 공유하고 미래의 게임 개발 및 서비스에 대한 비전을 제시했다.
 
 
중앙일보디자인=김재학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