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롯데칠성 ‘밀키스 핑크소다’ 출시


롯데칠성음료는 밀키스 출시 30주년을 맞아 핑크빛 유성탄산음료 ‘밀키스 핑크소다’를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밀키스 핑크소다는 밀키스 브랜드에 신선함을 불어넣고 소비자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선보이는 제품으로, 250mL 캔과 500mL 페트병 등 2종으로 출시됐다.

이 제품은 기존 밀키스 특유의 부드러운 탄산감은 그대로 살리면서 달콤한 솜사탕향에 소다맛을 더한 새로운 유성탄산음료다.

또한 ‘핑크소다’라는 제품명에서 알 수 있듯이 핑크색 천연색소를 넣어 마시는 즐거움뿐만 아니라 보는 즐거움까지 더해 주 타깃인 젊은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자 했다.

롯데칠성음료는 제품 출시와 함께 글로벌 인기 캐릭터 ‘헬로키티(HELLO KITTY)’와 손잡고 한정판 스페셜 에디션으로 선보였다.

이번 에디션은 귀여운 헬로키티 캐릭터와 핑크색, 리본 등의 디자인 요소를 활용해 친근함과 사랑스러움을 더했다. 제품 홍보를 위해 헬로키티 캐릭터룸을 보유한 롯데호텔제주 및 헬로키티아일랜드에서 제품 샘플링을 진행하고, 향후 헬로키티 한정판 굿즈(Goods)를 만나볼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할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밀키스 핑크소다는 밀키스 30주년을 맞이해 선보이는 산뜻한 핑크컬러와 달콤한 솜사탕향이 특징인 제품”이라며, “출시와 함께 선보이는 헬로키티 에디션이 새로운 경험을 원하는 소비자에게 많은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