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남 더블 역세권…단지 주변에 공원·양재천

서울시 강남구 일원동의 '디에이치 포레센트(일원대우아파트 재건축)' 조감도 [사진 현대건설]

서울시 강남구 일원동의 '디에이치 포레센트(일원대우아파트 재건축)' 조감도 [사진 현대건설]

현대건설은 서울시 강남구 일원동에서 일원대우를 재건축하는 '디에이치 포레센트'(조감도)를 분양한다. 26일 견본주택 문을 열고 30일 1순위 청약 접수한다. 
 

녹지 풍부하고 편의시설 다양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2층, 4개 동, 전용면적 59~121㎡, 총 184가구(일반분양 62가구)로 구성된다.
 
디에이치 포레센트는 교통 환경이 우수하다. 서울 지하철 3호선 대청역과 분당선 대모산입구역이 반경 500m 안에 있다. 대청역에서 두 정거장만 가면 SRT 수서역이다. 도로망도 촘촘하다. 영동대로와 양재대로, 동부간선도로, 외곽순환도로, 용인~서울 간 고속도로, 경부고속도로 등이 인근에 있다.
 
녹지도 풍부하다. 단지를 둘러싸고 늘푸른공원·광수산·양재천·탄천·일원에코파크 등이 있다.
 
교육환경 역시 양호하다. 주변에 일원초·중동중·중동고가 있다. 이 밖에도 반경 2㎞ 안에 중산고·숙명여고·경기여고 등의 명문고가 자리한다. 대치동 학원가도 가깝다.
 
생활 편의시설도 상당하다. 인근에 코엑스·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롯데백화점 강남점·이마트 수서점·삼성서울병원·강남세브란스병원 등이 있다.
 
디에이치 포레센트는 미세먼지 차단 특화 설계를 적용한다. 어린이 놀이터에는 미세 물 입자를 공기 중에 분사해 미세먼지를 줄여주는 '미스트 분사기'를 설치한다. 각 동 공동현관 내에는 전화부스 형태의 '에어샤워 부스'도 마련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디에이치 포레센트'가 들어서는 개포지구는 완벽한 생활 인프라에 쾌적한 주거환경까지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분양가가 주변 시세보다 3.3㎡당 1000만원 이상 저렴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민중 기자 kim.minjoo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