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남기 "한국경제 어려운 상황···정책수단 총동원할 것"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긴급관계장관 회의를 주재하고, 1분기 국내총생산(GDP) 속보치 등 최근 경제 상황과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홍 경제부총리는 회의에서 "한국 경제가 어려운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어 "1분기 국내총생산(GDP) 결과가 예상을 하회했다. 예상보다 대내외여건 더 악화하고 하방리스크도 확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모든 정책수단을 총동원해 2.6~2.7% 성장목표 달성에 총력을 다하겠다"면서 "경제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1분기보다는 2분기, 상반기보다는 하반기에 더 나아질 것으로 보인다"이라고 말했다.  
 
한국은행은 이날 오전 1분기 GDP 성장률(속보치)은 전기 대비 -0.3%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2008년 4분기(-3.3%) 이후 최저치다. 
 
이날 서울과 세종을 연결한 영상회의에는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도규상 청와대 경제정책비서관 등이 참석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