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해투4' 홍현희 "남편 제이쓴 통장 프러포즈, 그런 잔고 처음봤다"


홍현희가 남편 제이쓴의 ‘통장 프러포즈’를 받고 깜짝 놀란 사연을 공개한다.

25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에는 팽현숙·김지우·홍현희·이수지·율희가 출연한다.

홍현희는 남편 제이쓴과의 결혼 스토리를 모두 공개한다. 제이쓴이 ‘통장 프러포즈’를 했다며 “그런 잔고는 태어나서 처음 봤다”고 말한다. 이어 홍현희는 “내 통장에는 찍힌 적이 없던 큰 액수였다. 숫자를 세어 보느라 프러포즈의 감동을 느낄 틈이 없었다”는 소감을 전해 웃음을 준다. 홍현희는 “‘홍현희의 돈을 보고 제이쓴이 결혼하는 것’이라는 루머를 보고 제이쓴이 코웃음 쳤다”고 덧붙이며 화룡점정을 찍는다.

그런가 하면 홍현희는 “주변 사람들에게 제이쓴과 결혼한다고 했을 때 아무도 믿지 않았다”며 웃픈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이어 “아빠는 제이쓴을 처음 본 날 ‘고맙고 미안하다’고 하셨다”며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결혼 허락 멘트를 들었다고 털어놓는다.

홍현희는 제이쓴과의 남다른 연애 시절을 자랑한다. 홍현희는 “제이쓴과 연애하는 6개월 동안 제주도만 5번을 갔다. 딴생각을 못 하게 정신없이 데이트를 해야 한다”며 자신만의 데이트 노하우를 전한다. 이에 더해 홍현희는 “결혼을 결정하게 된 계기가 제주도에 있다”고 밝힌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