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故김홍일 오늘 발인…5·18 구묘역에 임시 안장

이낙연 국무총리, 부인 김숙희 여사가 21일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김홍일 전 민주당 의원의 빈소에서 조문을 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 부인 김숙희 여사가 21일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김홍일 전 민주당 의원의 빈소에서 조문을 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김대중 전 대통령의 장남 고 김홍일 전 민주당 의원의 발인식이 23일 오전 7시 서울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다.
 
이에 앞서 오전 6시에는 함세웅 신부가 장례미사를 집전하고 고인의 넋을 위로한다.
 
발인식 후 고인의 시신을 실은 운구차는 서교동 자택을 들렀다가 화장을 위해 서울추모공원으로 향할 예정이다.
 
화장된 김 전 의원의 유해는 광주 민족민주열사묘역(5·18 구묘역)에 임시 안장된다.
 
김 전 의원 유가족 측은 5·18 구묘역 임시안장을 한 뒤 국립묘지로 이장하는 방안을 밝혔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