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가수 박지윤, 조수용 카카오 대표와 지난달 말 비공개 결혼

가수 박지윤, 조수용 카카오 공동대표. [중앙포토]

가수 박지윤, 조수용 카카오 공동대표. [중앙포토]

가수 박지윤(37)과 조수용(45) 카카오 공동대표가 부부가 됐다.
 
카카오 측은 22일 “조수용 대표와 뮤지션 박지윤이 3월 말 가족들과 함께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지난 2017년 5월 열애설에 한차례 휩싸였다. 하지만 당시 박지윤은 “조 대표와의 열애는 사실무근”이라며 “팟캐스트로 인연을 맺어 친분이 있지만 연인 관계는 아니다”고 일축한 바 있다. 이들은 조 대표가 발간하는 월간 ‘매거진B’ 팟캐스트 ‘B캐스트’에서 진행자와 출연자 사이로 만나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지윤은 1997년 ‘하늘색 꿈’으로 가수로 데뷔했고, 이후 ‘성인식’, ‘가버려’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발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2016년 4월 소속사를 떠난 이후 1인 기획사를 설립해 가수 외에도 사진작가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조수용 대표는 포털사이트 ‘프리챌’에서 활동을 시작했으며, 2003년 네이버 창립 초기부터 함께한 디자인 전문가다. 네이버의 ‘초록 검색창’을 만든 인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조 대표는 2010년 브랜드 디자인 회사 제이오에이치(JOH)를 세웠고, 카카오에서 브랜드 디자인총괄 부사장과 공동브랜드센터 센터장을 지낸 뒤 지난해 3월 여민수 대표와 함께 카카오 공동 대표에 선임됐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