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태현·장재인, 연상연하 커플 탄생…“알아가는 관계”

남태현(왼쪽)과 장재인이 최근 예능 출연을 계기로 가까워져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밝혔다. [일간스포츠·뉴스1]

남태현(왼쪽)과 장재인이 최근 예능 출연을 계기로 가까워져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밝혔다. [일간스포츠·뉴스1]

밴드 사우스클럽의 남태현(25)과 가수 장재인(28)이 연인 사이로 알려졌다.
 
장재인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는 22일 “남태현 씨와 tvN 예능 프로그램 ‘작업실’에 함께 출연해 음악과 정서를 교감하면서 서서히 알아가는 단계”라고 말했다. 이들은 5월 1일 첫 방송될 ‘작업실’을 함께 촬영 중이다.
 
2014년 보이그룹 위너로 데뷔한 남태현은 2016년 팀에서 탈퇴한 뒤 사우스클럽을 결성해 활동 중이다. 최근 뮤지컬 ‘메피스토’에서 악마 메피스토 역으로 캐스팅됐다.
 
장재인은 2010년 엠넷 ‘슈퍼스타K 2’에서 기타를 연주하며 독특한 음색으로 노래해 ‘톱 3’에 올랐다. 같은 해 SBS 드라마 ‘아테나 전쟁의 여신’ OST 참여하기도 했다. 이듬해 첫 앨범 ‘데이 브레이커’(Day Breaker)를 발표했으며 올해 3월 싱글 ‘괜찮다고 말해줘’를 선보였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