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안인득 사건 계기 정신질환자 관리 강화

안인득. [뉴시스]

안인득. [뉴시스]

진주 방화 살해범 안인득(42·사진) 사건을 계기로 정부가 정신질환이 악화돼 다른 사람을 해칠 우려가 있는 환자에 대해 관리 체계를 강화하기로 했다. 정부는 19일 정신질환자가 자해 또는 타해 행동을 보일 때 경찰 112나 소방 119 등에 신고가 들어오면 이들 기관이 연계해 질환자에 대한 진단·치료 지원을 한번에 이뤄지도록 한다는 방안을 발표했다.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