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 화면에서 보는 유시민·홍준표? ‘알릴레오’·‘TV홍카콜라’ 공동방송 추진

[사진 연합뉴스TV]

[사진 연합뉴스TV]

진보와 보수를 대표하는 유튜브 방송인 유시민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의 ‘TV홍카콜라’가 공동방송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 시기는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일인 다음달 23일 이후가 될 전망이다.
 
유 이사장은 19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실무 제작진 사이에서 공동방송 논의가 오가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알릴레오 측이 먼저 제안을 했는데, 서로 의견이 달라 양극단이라는 평을 받는 두 방송이 모여 공통주제를 갖고 대화할 수 있으면 좋지 않을까 싶어서 아이디어를 내게 됐다”고 말했다.
 
유 이사장은 “노 전 대통령의 추모행사 때문에 정신이 없어서 행사 후 하면 어떻겠냐는 정도의 제안만 했다”며 “구체적인 날짜나 진행자, 방송 주제 등은 천천히 상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만나서 이야기한다고 해서 공감이나 합의를 하기는 어렵겠지만, 아무리 입장이 달라도 서로 이야기는 해볼 수 있다”며 “혹시 그러다 보면 의견이 일치하는 부분도 나올 수 있다. 그것은 해봐야 아는 것이라는 취지에는 알릴레오 제작진이 모두 공감했다”고 말했다.
 
TV홍카콜라 제작자인 배현진 한국당 서울 송파을 당협위원장 역시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4월 초순께 알릴레오 측에서 같이 방송을 해보자는 제안이 온 뒤 시기만 대략 합의했고, 홍 전 대표도 긍정적인 입장”이라고 전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